Bodegas Valderiz

보데가스 발데리즈

스페인 템프라니요의 귀재 토마스 에스테반이 탄생시킨 부티크 와인

땅의 메시지를 그대로 병에 담은 바이오다이내믹 와인

발데리즈는 스페인의 3대 와인메이커이자 템프라니요의 귀재로 불리는 토마스 에스테반 Tomas Esteban이 탄생시킨 와인입니다. 토마스 에스테반은 제초제와 농약, 화학비료를 사용하지 않는 유기농법에 그치지 않습니다. 그의 기본 철학은 자연을 하나의 유기체로 인식하고 우주의 법칙에 따라 달과 별의 주기를 살피며 포도를 재배하는 바이오다이내믹 농법입니다. 토마스 에스테반은 1980년 형식에 구애받기보다 질로 승부할 수 있는 와인을 만들고자 리베라 델 두에로 Rivera del Duero의 로아 Roa 지역에 발데리즈 와이너리를 설립합니다. 현재 리베라 델 두에로는 스페인 최고의 템프라니요 산지로 유명하지만, 초창기 이곳의 와인 산업은 템프라니요와 가르나차 등 몇몇 품종으로 벌크 와인을 생산하는 정도가 전부였습니다. 발데리즈는 그 땅에 가장 적합한 포도를 찾기 위해 노력했고, 이들이 선택 한 품종이 바로 템프라니요였습니다. 힘찬 과실 풍미와 스모키한 풍미, 탄탄한 구조를 지닌 템프라니요 품종은 건강한 땅의 기운을 완벽하게 담아낼 수 있으리라고 판단했기 때문입니다. 토마스 에스테반은 발데리즈 와이너리가 나아갈 방향을 체계적으로 계획했고, 지역 최초로 지속가능성을 염두에 둔 바이오다이내믹 농법을 시행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발데리즈의 포도밭은 잡초가 거의 자라지 않는 미네랄 토양이 많았습니다. 도저히 피할 수 없는 해충은 자연에서의 천적만을 이용해 방지했습니다. 격자 형태의 인공적 구획으로 재배하는 대신 정돈되지 않은 덤불 방식으로 포도나무를 키우며, 나무 자체의 자생력을 극대화했습니다. 발데리즈 대표 제품의 레이블에는 뿌리를 길게 뻗은 포도 알갱이가 그려져 있습니다. 디자인이 상징하듯, 발데리즈는 우주의 리듬에 맞춰 땅과 포도나무의 생명력을 공존시키는 데 집중합니다. 철저한 바이오다이내믹 농법으로 탄생한 발데리즈 와인은 깊이 있는 풍미와 놀라운 응축미를 담고 있으며, 템프라니요 품종의 순수한 개성과 힘을 여과 없이 표현합니다. 발데리즈는 출시 초반부터 로버트 파커와 <와인 스펙테이터> 등 세계적인 평론가와 매체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습니다. 뛰어난 와인메이커와 독보적 떼루아, 확고한 양조 철학의 삼박자를 갖춘 와인으로 인정받은 것입니다. 특히 발데리즈의 엔트리급 제픔은 놀라울 정도록 깊고 집중력 있는 풍미를 보여줍니다. 포도의 유기산과 유기당 성분을 순수하고 생생하게 표현하며 대표적인 프리미엄 데일리 와인으로 명성을 얻고 있습니다. 발데리즈의 목표는 명확합니다. 땅이 들려주는 목소리, 즉 자연의 순수한 힘과 떼루아의 특징을 와인 한 병에 충실히 담기 위해, 와인메이커는 오늘도 포도밭에서 하루를 보냅니다.

About Winery

Country : Spain
Winery : Valderiz
Brand Note